> 자료실 > 환경News
제목 : 지하수 중 노로바이러스 시범조사 결과 일부 지점에서 확인 조회 : 7854  
이름 : 관리자  (125.♡.74.132) 작성일 : 2007-12-10 18:30:15
□ 환경부는 금년 5월 마련한「지하수중 노로바이러스 관리대책」의 일환으로 ‘08년부터 본격 추진되는 “지하수중 노로바이러스 오염 실태조사(국립환경과학원 주관, 350개 지점, 10억원 반영)”에 앞서 전국 지하수중 수질오염 우려가 높은 20개 지점을 선정하여 노로바이러스 오염실태에 대한 시범조사(’07.6~12)를 실시한 결과, 6개 지점원수에서 노로바이러스가 검출되었으며, 이 중 음용수로 이용되는 곳은 3곳(이중 2곳은 홍성군 마을 상수도이며 1곳은 민방위 비상급수시설로 평소 음용치 않음)으로 조사되었다고 밝혔다.

 ○ 아울러, 시범조사 결과 노로바이러스가 발견된 지점에 대하여는 관할 지자체에 이를 통보하여 음용수 관리 등 대책을 수립, 추진토록 지시하였다고 밝혔다.

 ※ 노로바이러스는 사람의 장에서만 서식하는 장(腸)관계 바이러스로서 환경 중에서 40일정도 생존이 가능, 노로바이러스 식중독은 오염된 물이나 식품, 감염된 사람의 배설물 등을 통해 감염, 감염시 가벼운 장염(구토, 설사, 복통), 미열 등 동반 가능

□ 이번 시범사업의 조사지점(20개소) 선정은 식품의약품안전청 등 보건 당국이 제시한 지점(9개소)과 환경부 지하수 수질측정망 등으로 운영되는 곳 중 총대장균군, 질산성 질소 등이 오염기준을 지속적으로 초과하는 지점을 대상으로 하였다.

 ○ 시범조사는 지하수 원수를 대상으로 2차례(‘07.7~9, 10~11)에 걸쳐 이루어졌으며 1개 지점(비음용)은 1,2차 조사 모두에서, 5개 지점(음용3, 비음용2)은 2차 조사에서만 노로바이러스가 발견되었다.
 (조사지역 붙임1 참조)

□ 현재 노로바이러스는 특성상 실험실에서 세포배양이 불가능하여 유전자분석법을 통해 분석이 이루어짐에 따라 직접적인 감염성 여부 및 정량적 분석이 불가능하여, 지하수내 노로바이러스 존재 여부만 확인할 수 있으며 사멸 여부는 확인할 수 없다.

 ○ 따라서 환경부는 시범조사 결과, 노로바이러스가 검출된 6곳의  지하수에 대해서는 이번에 조사한 원수뿐만 아니라 추가로 정수(소독)한 음용수에 대해서도 노로바이러스의 검출 여부에 대한    재조사(국립환경과학원)를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 환경부는 이번 조사가 수질오염 정도가 높았던 지역을 대상으로 실시한 결과로서 우리나라 지하수의 전반적인 노로바이러스 감염 실태를 평가하기는 어렵다고 밝히고,

 ○ 이번 조사결과를 토대로 내년부터는 노로바이러스 조사를 강화하고 향후 지하수중 노로바이러스 오염관리대책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 우선, 내년에 전국 단위의 “지하수중 노로바이러스 오염실태조사”를 실시하고, 연차별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 또한 지하수 이용시설 및 오염원 관리 강화를 위해,

  - 대부분 원수를 지하수에 의존하고 있는 농어촌의 노후한 마을상수도 등 소규모 수도시설을 개선하기 위해 내년부터 2014년까지 총8,686억원(국비·지방비 각 4,343억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전국 7,764개소에 대하여는 시설개량사업을 추진하고, 6,472개소는 지방상수도로 전환하는 한편,

  - 오염원 관리를 위해 농어촌 지역의 마을 하수도 정비 사업을 추진, 2015년까지 2조4천억원을 투자하여 노후시설 등 1,400개소를 정비해 나갈 계획이다.

 ○ 아울러 식약청 등 유관기관과 협조체계를 강화하여 노로바이러스가 의심되는 지역에 대하여는 신속한 조사 및 결과를 공유하여 원인을 규명하고 이용중단 및 대체급수의 실시 등 감염확산 방지에 신속히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문의 : 토양지하수과 이정미 사무관, 02-2110-6770

목록
게시물 2건
번호 제 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27   토양지하수정보시스템 관리자 08-07-05 10210
  지하수 중 노로바이러스 시범조사 결과 일부 지… 관리자 07-12-10 7855